새로 오신 분들은 길라잡이를 꼭 읽어주세요.

문서의 정리·작성번역을 도와주시면 마인크래프트 위키에 큰 힘이 됩니다.

전송 회로

Minecraft 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이 문서의 일부는 이전 버전의 레드스톤 회로에서 가져왔습니다.

신호 전송[편집 | 원본 편집]

수직 전송[편집 | 원본 편집]

2×2 나선 레드스톤 타워

가끔식 레드스톤 신호를 수직으로 전송해야 할 때가 있다. 신호를 수직으로 전송하기 위해서, 2×2 나선 레드스톤 타워가 레드스톤 신호를 양방향으로 전송할 수 있다, 그리고 타워는 내부적으로 지나갈 수 있다 (즉 신호는 타워 내부에서 올라가거나 내려갈 수 있다).

만약 중계기가 필요하다면, 신호를 위로 전송하기 위한 1×1 디자인이 있다, 그리고 신호를 아래로 전송하기 위한 1×2 디자인이 있다. 2×2타워 내부 인테리어에서 신호가 지나가는 것은 사다리를 사용하여 유지할 수 있다.

1×1 상행 중계기 타워
1×2 하행 중계기 타워

발광석을 이용하면 딜레이 없이 1×2크기로 신호를 위로 보낼수있다.

다이오드[편집 | 원본 편집]

Beta 1.3의 중계기/다이오드[편집 | 원본 편집]

이 문서의 본문은 레드스톤 중계기 입니다.

현재에 마인크래프트 베타 1.3에서 3개의 돌과, 2개의 레드스톤 토치와, 하나의 레드스톤 가루로 레드스톤 중계기를 만들 수 있다. 이것은 와이어의 15블록 제한을 더 작은 공간으로 연장하거나, 설정 가능한 딜레이를 적용시킬 수 있다.

기존의 중계기/다이오드[편집 | 원본 편집]

중계기의 예시

연속되는 두 개의 레드스톤 토치는 15블록 제한을 효과적으로 연장시킬 수 있다. 1.0.2 (6월 6일 업데이트) 버전에서부터, 두 개의 레드스톤 토치 사이에 레드스톤 와이어가 연결되어 있어야만 한다. 중계기는 맵에서 장거리 신호 전송을 가능하게 해준다, 그러나 전송 과정에서 전송 속도가 느려진다. 딜레이를 줄이기 위해서, 중계기를 연장할 수 있다. 와이어의 몇몇 구역은 지속적으로 반대 상태에 있다, 하지만 NOT 게이트가 짝수 개로 존재하는 한 신호는 올바르다. 더 고급의 레드스톤 회로에서, 중계기는 입력이나 출력을 떨어뜨려놓는 데 사용될 수 있다.

1.3 버전에서부터 3개의 돌과, 2개의 레드스톤 토치와, 한개의 레드스톤 가루로 만들 수 있고, 딜레이 시간을 조절할 수 있는 한 블록짜리 레드스톤 중계기를 조합할 수 있다.

다이오드[편집 | 원본 편집]

이것이 버그인지는 모르겠지만 발광석을 이용하면 전류를 한방향으로만 흐르게 할수있다.

중계기[편집 | 원본 편집]

쌍방향 중계기[편집 | 원본 편집]

이 회로는 신호를 두 방향에서 전송될 수 있게 해준다. 이것은 기존의 입력이나 출력을 가지고 있지 않지만, 두 개의 지점에 무엇이 설치되어 있는지에 따라 입력과 출력으로 작동한다. 둘 중 하나라도 파워를 받고있으면, 반대쪽도 또한 파워를 받는다. 한 쪽이 꺼져있으면 둘 다 꺼지게 된다.

또한 이 회로는 신호가 어느 방향으로 흐르는지도 알려준다. 다이어그램에 꺼진 것으로 보이는 두 개의 토치는, 회로가 켜질때마다, 하나는 켜지게 된다. 그것은 회로에서 단 하나의 켜진 토치이다, 그리고 그것은 파워가 움직이는 방향을 향한다. 그러므로, 만약 A로부터 입력이 있으면, 아래 오른쪽의 토치는 켜질 것이다.

쌍방향 중계기

북향/남향 버그[편집 | 원본 편집]

그림 1 - 가능한 두 개의 방향.
그림 2 - 같은 딜레이 반전 출력.

토치의 특정한 배열은 기존의 2토치 중계기가 신호 전송시에 2틱 딜레이를 발생시켜야 하지만, 오직 1틱 딜레이를 발생시키게 한다 (그림 1을 보라). 토치가 동쪽이나 서쪽을 향하게 놓여져 있을때, 이러한 배열은 2틱 딜레이를 발생시킨다, 그러나 북쪽과 남쪽을 향하면, 두번째 토치는 첫번째 토치와 동시에 상태가 변하여 오직 1틱 딜레이를 발생시킨다.

이 버그는 복잡한 회로 디자인에서 신호를 처리하는 데 예상치 못한 버그를 일으킬 수 있다, 그러나 이것은 몇몇 상황에서 유용하게 쓰일 수 있다. 예를 들어, 이중문은 서로 반대된 파워 상태가 필요하다, 그러나 하나의 신호를 반전 시키는 것은 1틱 딜레이를 발생시킨다. 베타 1.3에서 레드스톤 중계기가 소개되면서, 신호를 완벽하게 동기화시키는 오직 단 하나의 방법은 1틱 중계기를 연결하는 것이다. 또다른 적용은 짝수 너비의 펄스와 길이의 회로를 생성하는 것이다. (아래를 보라)

마침내, 이중 문 사용의 일반화로서, 북향/남향 버그 는 두 개의 신호를 NOT 게이트가 두번째 신호에서 발생하는 항상 추가적인 1틱 딜레이 없이 얻기 위해 사용될 수 있다. (그림 2를 보라) 이것은 특히 입력이 바뀌는 주기에 의지하는 신호 처리와 같은 타이밍이 중요한 회로에서 사용될 수 있다. (아래의 펄스 생성기를 보라.)